기사 메일전송
기사수정

기장군 청사(사진=기장군)[데일리기장뉴스=한여령 기자] 기장군(군수 정종복)이 부산시에서 주관하는 ‘1인 가구 커뮤니티 활동 지원사업’ 공모에 선정돼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40~50대 중장년 1인 가구를 위한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.


이는 기장군이 부산시 최초로 1인가구 전담팀을 구성하는 등 1인 가구를 위한 정책에 쏟은 관심의 결과로 평가할 수 있다.

 

17일 기장군은 "늘어나는 1인 가구의 사회적 관계망 형성을 목적으로 대상자별 생애주기, 지역 특성 등에 맞는 커뮤니티 활동 지원을 위한 것으로 공모 사업 선정에 따라 시비 1150만원을 확보하고, 40~50대 중장년 1인 가구를 위한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"라고 밝혔다.

 

기장군은 중장년 1인 가구의 자립능력 향상과 사회적 교류 강화를 위해 오는 5월부터 11월까지 테라피, 요리교실, 정리수납, 집수리 교육 등 다양한 주제로 구성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.

 

기장군 1인 가구는 2만 1332가구로 알려졌다. 또 이 가운데 40~50대 중장년 1인 가구는 6769가구로 31.7%를 차지하고 있다. 노년층 1인 가구(41%) 다음으로 중장년 1인 가구가 많은 수를 차지하고 있으며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. 

0
기사수정
  • 기사등록 2024-04-18 13:37:38
나도 한마디
※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,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. 0/1000
새벽전람
확대이미지 영역
  •  기사 이미지 [포토뉴스] 고리원자력본부, 기장읍 취약계층 72세대에 식료품 등 선물
  •  기사 이미지 [포토뉴스] 기장군, 식품 중 방사능 핵종분석 장비 설치 완료
  •  기사 이미지 [포토뉴스] 하윤수 부산시교육감, 2024 부산 특성화고 채용박람회’ 방문
tbn음악앨범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